매주매주 바뀌는 결승전 새 얼굴!

파워레이스 | 2022.03.10 11:35 | 조회 163
<경륜> 매주매주 바뀌는 결승전 새 얼굴! 썸네일

◆ 2022년 총 9회 결승전 중 임채빈 3회 우승나머지 6회는 6명이 번갈아가며...

◆ 슈퍼특선급 정하늘성낙송 무승황인혁만 1승 턱걸이!

 

 '괴물임채빈(25)이 지난달 27(스포츠서울배 대상경륜도 가뿐히 접수하며 34연승을 질주하고 있다이 날 임채빈은 수성팀 선배인 류재열(19)을 2착으로 불러들이며 쌍승 2.8배를 형성했고, 1월 16일 2회차 결승에서는 신은섭(18)을 불러들이며 쌍승 1.6, 2월 6일 5회차 결승에서는 정하늘(21)을 불러들이며 쌍승 1.3배를 형성했다.

 

 임채빈은 올 시즌 3차례 결승전 모두 본인 우승 뿐 아니라 쌍승 최저배당을 형성한 선수를 무난히 2착으로 불러들이며 독주를 거듭하고 있다.

 

 그러나 임채빈이 출전하지 않을 때는 얘기가 달라진다.

 

 1월 9() 1회차 결승은 슈퍼특선급 성낙송(21)이 출전했다. 6개월간의 공백기가 있었지만 팬들의 믿음은 변함없었고 위풍당당 축으로 나섰다.

 

 하지만 성낙송은 초주 자리잡기부터 범 수도권 선수들에게 외면을 받았고 폭발적인 젖히기가 통했던 인치환(17)이 우승인치환의 김포팀 후배들인 정재원(19), 엄정일(17)이 줄줄이 따라 들어오며 2,3착을 했다꼴찌로 밀린 성낙송은 쌍승 26.4쌍복승 82.6삼쌍 100.2배의 이변 빌미를 제공하며 최악의 복귀전을 치러야했다.

 

 1월 23() 3회차 결승에서는 작년 그랑프리 결승에서 실격의 아픔을 겪었던 황인혁(21)이 건재를 과시하며 추입 우승슈퍼특선급의 체면을 세웠다.

 

 다음 회차에 열린 1월 30() 4회차 결승도 슈퍼특선급 정하늘(21)의 무난한 우승이 예상됐다그러나 정하늘은 3코너 젖히기에 나선 동서울팀 선배 정해민(22)을 추입 하는데 실패하며 마크 2착에 그쳤고인기순위 2위였던 신은섭은 덩달아 3착에 그치고 말았다.

 

성낙송정하늘에 이어 2월 13() 6회차 결승에서는 3회차 결승전 우승자 황인혁, 4회차 결승전 우승자 정해민이 복병 공태민(24)에게 밀리는 결과를 나타냈다.

 

 동대전고 선.후배 사이인 황인혁정해민은 예상대로 협공에 나섰으나 선두유도원 퇴피와 동시에 공태민은 둘 사이를 적극적으로 잘라 들어가며 황인혁을 밀어냈고 선행승부를 펼쳤던 정해민 마저 결승선 앞에서 간발의 차이로 잡아내며 쌍승 60.7쌍복승 391.0삼쌍승 533.2배의 우승 주인공이 됐다이는 공태민의 생애 첫 특선급 결승 우승 순간이기도 했다.

 

 2월 20() 7회차 결승에서는 정정교(21)가 깜짝 스타로 등극했다성낙송이 다시 축으로 나섰으나 1회차 결승 때와 마찬가지로 초주 자리잡기부터 애를 먹었고 신은섭을 마크하던 정정교는 타종 시점에서 박용범(18)이 몸싸움을 걸어오자 지체 없이 기습선행에 나섰다.

 

 작년 그랑프리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는 등 몸 상태가 좋았던 정정교는 자신을 추격한 김희준(22), 김범수(25)를 2,3착으로 막아내며 그대로 버텼고이번에도 어김없이 쌍승 18.2쌍복승 130.2삼쌍승 261.0배의 이변이 만들어졌다.

 

 지난주 9회차 결승 우승자도 새 얼굴이었다. 2전 3기에 도전한 성낙송과 최근 기세가 양호했던 김희준정재원이 인기를 모은 가운데 초반 흐름은 김희준의 선공과 정재원의 마크승부로 전개되었다.

 

 인기 선수들의 우승 대결로 좁혀지는 듯 했던 경기는 막판 3코너를 벗어나면서 전원규(23)가 외선에서 강하게 뻗어 나오기 시작했고결국 직선주로에서 앞서가던 선수들을 모두 따라잡는 폭발력을 과시하며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그 동안 결승에서 3차례 2착이 최고 성적이었던 전원규도 쌍승 54.2쌍복승 252.8삼쌍승 407.0배의 배당을 안기며 생애 첫 결승 우승에 입맞춤했다.

 

 예상지 '경륜박사'의 박진수 팀장은 지난해까지 슈퍼특선급 선수들을 포함해 점수가 높고 인지도 높은 선수들은 도전 선수들의 별다른 저항 없이 편하게 경기에 임하면서 차곡차곡 승수를 쌓았지만 해가 바뀌면서 분위기가 급변했다며 특히 몸 상태 좋은 자력 승부형들이 출전하거나 기회포착에 능한 기교파들이 출전하는 경주에서는 결승전 뿐만 아니라 금,토 경주에서도 난타전 끝에 이변이 발생하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므로 임채빈을 제외하곤 그 누구도 맹신해서는 안된다.’고 조언했다.


<경주사업총괄본부 보도자료>

 

302개(1/16페이지)
경륜 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02 하반기 슈퍼특선반(SS반) 영광은 누구? 파워레이스 20 2022.05.19 14:48
301 경륜 황제 임채빈, 정종진의 50연승 대기록 넘어서나? 파워레이스 48 2022.05.12 13:05
300 2022년 일일 명예심판 프로그램 재개 사진 파워레이스 27 2022.05.12 13:04
299 특별승급에는 이유가 있다! 파워레이스 43 2022.05.05 12:14
298 고객과 함께하는 이벤트 경주 아이디어 공모 파워레이스 41 2022.05.05 12:13
297 스포츠조선배 대상경륜 파란의 주인공 ‘전원규’ 우승 파워레이스 57 2022.04.28 12:12
296 역대 가장 재미있는 대상경륜이 펼쳐진다! 파워레이스 80 2022.04.21 15:55
295 장애인의 날 맞아, 경륜과 함께하는 장애인 체육ㆍ문화 어울림 행사와 기부 파워레이스 76 2022.04.21 15:54
294 SS급 성낙송, 정하늘 언제쯤 깨어날까? 파워레이스 93 2022.04.14 17:23
293 “정해민” 경륜 세대교체의 선봉장 파워레이스 114 2022.04.08 13:14
292 벨로드롬에 봄바람이 불어온다! 파워레이스 169 2022.04.02 18:46
291 4월 1일부터 경주 수 확대 편성 파워레이스 154 2022.03.31 12:10
290 북광주팀 26기 삼총사, 광주권 생명수 파워레이스 168 2022.03.24 17:32
289 동계훈련! 한해 농사의 흥망을 좌우한다! 파워레이스 145 2022.03.24 17:31
>> 매주매주 바뀌는 결승전 새 얼굴! 파워레이스 164 2022.03.10 11:35
287 3월 11일(광명10회차)부터 경주 수 축소 조정 파워레이스 190 2022.03.10 11:33
286 역시 임채빈! 이변은 없다! 올 첫 대상경륜인 스포츠서울배 접수 파워레이스 193 2022.03.03 12:33
285 2022년 첫 빅 매치 스포츠서울배 대상경륜, 우승자는 누구? 파워레이스 204 2022.02.24 12:39
284 펄펄 날고 있는 초주선행 4번! 파워레이스 242 2022.02.17 20:02
283 제27기 경륜선수 후보생 입학식 열려... 사진 파워레이스 218 2022.02.17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