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광주팀 26기 삼총사, 광주권 생명수

파워레이스 | 2022.03.24 17:32 | 조회 167
<경륜> 북광주팀 26기 삼총사, 광주권 생명수 썸네일


◆ 무등산 새끼 호랑이’ 이태운 우수급 승률 90%

◆ ‘26기 TOP 5' 전경호 우수급 삼연대율 92%

◆ 주목 받지 못한’ 김다빈 지난 3월 13일 선행 1

 

 2022시즌 경륜에 세대교체가 화두가 되고 있는 가운데 북광주팀 26기 신인 삼총사의 활약이 주목을 끌고 있다.

 

 현재 전남 광주권은 25명의 광주팀, 12명의 북광주팀, 4명의 광주개인, 2명의 전남개인으로 나누어지고 있다그 중 북광주팀은 2019년 5월 8일부터 신설된 훈련지역으로 당시 2010년 그랑프리 챔피언 송경방과 준우승 노태경, 201112년 그랑프리 챔피언 이명현, 2011년 그랑프리 준우승 김민철 등이 주축을 이루고 있었다현재 김민철이명현(이상 특선), 송경방(우수)만 남아 있으며 그 뒤를 김다빈김이남윤진규이기한이주현이태운전경호주현욱(이상 우수)과 이한성(선발등 12명이 구성원이다.

 

 한 때 수도권충청권경상권을 상대로 특선강자 4인방(김민철노태경송경방이명현)을 보유하고 있을 만큼 전남 광주권은 막강 팀이었다그러나 김민철과 이명현의 갑작스러운 부상 속에 기어배수 상한제로 전력 손실이 컸던 노태경팀원의 부재로 마크추입 전법 한계 봉착한 송경방 등이 추락을 하면서 세대교체마저 실패했다.

 

 그러나 2018년 24기 이주현(우수)에 이은 2019년 25기 윤진규(25)가 새롭게 영입되었고, 2021년 26기 김다빈이태운전경호 등이 합류해 새로이 판을 짠 행보라 아니할 수 없다.

 

 아직까지 멘탈을 잡아 줄 기라성 같은 선배들이 있으며데뷔 시 대어급 젊은 피란 평가를 받지는 못했지만 싱싱한 신인들을 수혈함으로써 사실상 광주 지역을 대표하는 성격이 강하기 때문이다.

 

 이는 신구 세력들 서로에게 윈윈 전략일 수 있어 주목을 받는다다소 섣부를 수 있지만 특선우수 선수들의 노쇠화와 점점 마크 추입형 선수들이 몰린 것이 흠으로 지적됐다.

 

 그동안 수도권충청권경상권 강세 속에 변방적인 이미지정신적으로 의지할 수 있는 리더들의 고전과 부상체계적인 관리 등에서 아쉬움이 있었다평범한 지역으로 떨어질 위기에서 26기의 투입은 그야말로 장점은 극대화하고 약점은 보완할 수 있는 조건이 형성된 셈이다.

 

 특히 25기 윤진규(27세/25기/우수)를 중심으로 26기 이태운전경호김다빈 등이 훈련스케줄을 번갈아 계획할 정도로 팀 선배들도 의지할 정도이고이들은 선배들로부터 과거 전성기 때 노하우를 전수 받고 있다또 앞으로 어떤 인재들이 북광주팀을 노크할지 두고 볼 일이기도 하다특히 26기의 투입은 지난 3월 13, 1년 1개월 만에 광명결승에 진출한 이명현(16기/38세/특선)에게 긍정적인 효과로 나타나고 있다.

 

 먼저 26기 시범경주 결승 우승자 무등산 새끼 호랑이” 이태운(25세/우수)이 올 시즌 우수급에서 승률·연대율·삼연대율 90%로 특선급 문턱을 두드리고 있다지난 해 10월 4일 광명경주에서 낙차하며 손가락 인대가 끊어져 봉합수술을 받았고 얼굴에 상처가 깊어 치료를 받느라 3주간 입원을 했으나 이를 극복하며 프로 초년생 부상 부담을 훌훌 털어버리고 승승장구하고 있다지난 1월 30일 광명, 2월 13일 창원, 3월 6일 광명에서 우수결승 3연승중이다.

 

 다음 26기 훈련원 5위인 전경호(25세/우수)는 올 시즌 우수급 승급 후 승률 58%, 연대율 75%, 삼연대율 92%로 안착하고 있다지난 2월 27일 창원우수결승에서 선행으로 준우승까지 했다.


 마지막으로 26기 훈련원 16위로 존재감이 크지 않았던 김다빈(24세/우수)은 우수급 승급 후 승률 11%, 연대율 22%, 삼연대율 56%로 빠른 적응을 보이고 있다지난 3월 13일 광명경주에서 강급자 이진웅(37세/우수)의 추입을 허용치 않으면서 선행으로 당당히 일착을 했다.


<경주사업총괄본부 보도자료>

302개(1/16페이지)
경륜 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02 하반기 슈퍼특선반(SS반) 영광은 누구? 파워레이스 20 2022.05.19 14:48
301 경륜 황제 임채빈, 정종진의 50연승 대기록 넘어서나? 파워레이스 48 2022.05.12 13:05
300 2022년 일일 명예심판 프로그램 재개 사진 파워레이스 27 2022.05.12 13:04
299 특별승급에는 이유가 있다! 파워레이스 43 2022.05.05 12:14
298 고객과 함께하는 이벤트 경주 아이디어 공모 파워레이스 41 2022.05.05 12:13
297 스포츠조선배 대상경륜 파란의 주인공 ‘전원규’ 우승 파워레이스 57 2022.04.28 12:12
296 역대 가장 재미있는 대상경륜이 펼쳐진다! 파워레이스 79 2022.04.21 15:55
295 장애인의 날 맞아, 경륜과 함께하는 장애인 체육ㆍ문화 어울림 행사와 기부 파워레이스 76 2022.04.21 15:54
294 SS급 성낙송, 정하늘 언제쯤 깨어날까? 파워레이스 93 2022.04.14 17:23
293 “정해민” 경륜 세대교체의 선봉장 파워레이스 114 2022.04.08 13:14
292 벨로드롬에 봄바람이 불어온다! 파워레이스 169 2022.04.02 18:46
291 4월 1일부터 경주 수 확대 편성 파워레이스 154 2022.03.31 12:10
>> 북광주팀 26기 삼총사, 광주권 생명수 파워레이스 168 2022.03.24 17:32
289 동계훈련! 한해 농사의 흥망을 좌우한다! 파워레이스 145 2022.03.24 17:31
288 매주매주 바뀌는 결승전 새 얼굴! 파워레이스 163 2022.03.10 11:35
287 3월 11일(광명10회차)부터 경주 수 축소 조정 파워레이스 190 2022.03.10 11:33
286 역시 임채빈! 이변은 없다! 올 첫 대상경륜인 스포츠서울배 접수 파워레이스 193 2022.03.03 12:33
285 2022년 첫 빅 매치 스포츠서울배 대상경륜, 우승자는 누구? 파워레이스 204 2022.02.24 12:39
284 펄펄 날고 있는 초주선행 4번! 파워레이스 242 2022.02.17 20:02
283 제27기 경륜선수 후보생 입학식 열려... 사진 파워레이스 218 2022.02.17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