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민” 경륜 세대교체의 선봉장

파워레이스 | 2022.04.08 13:14 | 조회 114
<경륜> “정해민” 경륜 세대교체의 선봉장 썸네일

◆ 정해민(총순위 3), 모든 전법 가능한 만능 엔터테이너로 급부상

◆ 정정교(총순위 9), 집중력 높이며 김포팀의 차세대 주자로 등극

◆ 김희준(총순위 10), 경상권을 리드할 신흥 강자로 성장 중

◆ 김관희(총순위 13), 강도 높은 동계훈련 통해 기량 업그레이드

 

 지난해 가을부터 동계훈련 시즌까지 담금질을 통해 몸을 만든 각 팀의 기대주들의 활약으로 연초부터 경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특히 2022년 시즌이 시작되면서 세대교체에 가속도가 붙은 모양새다.

 

 그 선봉에 불도저’ 정해민이 자리하고 있다. 189cm의 큰 키에 100kg 넘는 육중한 체구를 자랑하는 정해민 선수.

 불과 수년전까지만 하더라도 과도하게 큰 키는 경륜 선수로 성공하기 힘들다는 평가를 받아왔던 것이 사실이다하지만 모든 이들의 우려를 불식시키듯 정해민은 피나는 노력과 고된 훈련을 통해 체질 개선에 성공하며 불가능을 현실로 만들어냈다.

 

 정해민 선수의 경륜 성공기는 경이로운 드라마와도 같다경륜에 데뷔하던 2016년 539위로 출발해 이듬해인 2017년 33, 2018년 22, 2021년 9위로 올라서며 10인방에 이름을 올렸다급기야 올해는 총 순위 3위에 랭크되며 꿈에 그리던 경륜 5인방 안착에도 성공했다매년 100%가 넘는 폭풍성장세를 보인 셈이다. 2022년 시즌 접어들면서 연대율 100%를 기록하며 3강 굳히기에 나서는 모습이다.

 

 정해민은 1기 출신 정해모 선수의 아들로 2세 경륜 선수다데뷔 당시 화제를 모았던 그는 어린 시절부터 아버지인 정행모 선수의 경기영상을 보면서 뼈속부터 경륜 선수의 피로 채웠다.

 

 정해민의 장점은 탄탄한 지구력을 베이스로 선행젖히기추입까지 모든 작전을 소화할 수 있다는 점이다경륜에서 대성했던 정종진조호성홍석한 등과 비슷한 행보를 걷고 있어 앞으로가 더욱 기대된다전문가들은 정해민이 2022년 시즌임채빈과 더불어 벨로드롬의 2강 체제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포팀의 기대주 21기 정정교와 금정팀의 22기 김희준세종팀의 23기 김관희 또한 세대교체의 중심에서 폭풍성장 중이다그중에서도 특히 주목할 만한 선수는 김포팀의 정정교다. 2021년 시즌을 거치면서 빠르게 성장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정정교는 추입과 젖히기에 강점을 지니고 있으며 경주운영도 수준급이다.

 

 김포팀의 수장인 정종진이 일찌감치 김포팀의 차세대 주자로 낙점했을 정도로 탄탄한 기본기를 자랑하고 있다행운이 따라주기는 했지만 2021년 그랑프리 준우승을 차지할 만큼 성장 속도가 가파르다현재 총 순위 9위로 5인방 진입까지 험난한 여정이 남아있지만 강한 근성을 바탕으로 단점 보완에 매진한다면 연내 5인방 진입도 가능하다는 평가다.

 

 경남권에 세대교체의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22기 김희준도 지난해부터 기량이 급성장하고 있는 세대교체 주역의 대표주자다과감한 경주운영과 뛰어난 순간판단 능력을 바탕으로 호성적을 기록 중에 있다데뷔 초 훈련 도중 허리부상을 당하며 침체일로를 걷기도 했지만 허리부상이 호전되며 성적도 덩달아 가파르게 상승중이다그동안 경남권을 대표했던 이현구박병하성낙송 등이 침체된 상황 속에서 김희준의 상승세는 경남권에게 있어 단비와도 같다.

 

 황인혁의 뒤를 이어 세종팀의 새로운 리더로 급부상중인 23기 김관희도 2022년 신흥 강자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20212022 동계시즌 때 경주를 연기하면서까지 특별훈련에 들어간 김관희는 동계훈련을 마친 후 180도 달라진 모습이다.

 

 지구력과 파워경주에 임하는 마인드가 2021년보다 확실하게 업그레이드 됐다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특히 400500m를 전후하는 폭발적인 선행은 보는 이들로 부터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최근에는 경주운영까지 업그레이드되면서 잇따라 강자들을 격파하고 있어 돌풍의 핵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밖에 2022년 시즌이 기대되는 차세대 주자들로는 김포팀의 공태민과 수성팀의 김민준미원팀의 양승원세종팀의 김범수 등이다.

 

 앞에서 거론되었던 선수들 못지않은 지구력과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2022 경륜장의 새로운 히어로로 급부상할 전망이다.


<경주사업총괄본부 보도자료>

302개(1/16페이지)
경륜 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02 하반기 슈퍼특선반(SS반) 영광은 누구? 파워레이스 20 2022.05.19 14:48
301 경륜 황제 임채빈, 정종진의 50연승 대기록 넘어서나? 파워레이스 48 2022.05.12 13:05
300 2022년 일일 명예심판 프로그램 재개 사진 파워레이스 28 2022.05.12 13:04
299 특별승급에는 이유가 있다! 파워레이스 44 2022.05.05 12:14
298 고객과 함께하는 이벤트 경주 아이디어 공모 파워레이스 42 2022.05.05 12:13
297 스포츠조선배 대상경륜 파란의 주인공 ‘전원규’ 우승 파워레이스 58 2022.04.28 12:12
296 역대 가장 재미있는 대상경륜이 펼쳐진다! 파워레이스 80 2022.04.21 15:55
295 장애인의 날 맞아, 경륜과 함께하는 장애인 체육ㆍ문화 어울림 행사와 기부 파워레이스 77 2022.04.21 15:54
294 SS급 성낙송, 정하늘 언제쯤 깨어날까? 파워레이스 94 2022.04.14 17:23
>> “정해민” 경륜 세대교체의 선봉장 파워레이스 115 2022.04.08 13:14
292 벨로드롬에 봄바람이 불어온다! 파워레이스 170 2022.04.02 18:46
291 4월 1일부터 경주 수 확대 편성 파워레이스 155 2022.03.31 12:10
290 북광주팀 26기 삼총사, 광주권 생명수 파워레이스 168 2022.03.24 17:32
289 동계훈련! 한해 농사의 흥망을 좌우한다! 파워레이스 146 2022.03.24 17:31
288 매주매주 바뀌는 결승전 새 얼굴! 파워레이스 164 2022.03.10 11:35
287 3월 11일(광명10회차)부터 경주 수 축소 조정 파워레이스 190 2022.03.10 11:33
286 역시 임채빈! 이변은 없다! 올 첫 대상경륜인 스포츠서울배 접수 파워레이스 193 2022.03.03 12:33
285 2022년 첫 빅 매치 스포츠서울배 대상경륜, 우승자는 누구? 파워레이스 204 2022.02.24 12:39
284 펄펄 날고 있는 초주선행 4번! 파워레이스 243 2022.02.17 20:02
283 제27기 경륜선수 후보생 입학식 열려... 사진 파워레이스 218 2022.02.17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