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륜, 밥상 잘 차리는 선행맨은 누구?

파워레이스 | 2019.10.02 12:51 | 조회 199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GONG7593.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896pixel, 세로 3264pixel

사진 찍은 날짜: 2013년 05월 29일 오후 11:33 


 야구에 '테이블 세터(Table Setter)'라는 단어가 있다. 공격의 선발대 역할을 하는 타자들로 주로 1, 2번 타자가 그 역할을 맡는다. 이들은 후속 타자가 점수를 올리기 위해 진루 기회를 많이 만들어야 한다. 한마디로 밥상을 잘 차리는 선수다.

 

 경륜에서 테이블 세터는 선행형 선수다. 추입 선수에 대한 일종의 환상을 가진 경륜팬들이 많은데 계속 뒤처져 있다. 막판 불꽃같은 파워를 발휘하여 역전승을 일궈내는 모습에서 경륜 특유의 매력과 감동을 느끼기 때문이다.

 

 그 바탕에는 항상 테이블 세터인 선행형 선수들이 있다. 배당을 노리는 경륜팬일수록 베팅에 있어서는 선행형을 중점 연구한다. 일단 앞서나간다는 자체가 유리한 것이며, 추입형들이 추입 타이밍을 놓치거나 진로가 막히는 상황이 연출된다면 그대로 결승선을 통과할 공산이 크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선행형이 누구냐에 따라 득점 높은 추입형 내지 연대에 의한 추입형이 입상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그들은 선행형 위주의 추리 속에 일단의 베팅 원칙으로 삼는 것이다.

 

 경주 흐름상 선행형을 중심으로 입상 경쟁 선수들이 세 명으로 좁혀지는 경주가 다수를 이루고 있는 것이 최근 편성의 특징으로 보이는데, 과거 같으면 단방 경주권으로 해답을 찾아야겠지만 최근 경합 흐름으로 보아 적게는 두 가지 경주권 내지 많게는 세 가지 경주권에서 해답을 찾아야 하는 추세이다.

 

 올 시즌 하반기를 살펴보자. 독립대진 금요경주는 선발급 3개 경주, 우수급 23경주, 특선급 1개 경주가 혼전으로 터졌다 하면 '고배당'이고, 토요경주는 예선으로 축 위주의 안정적인 편성 속에 일요경주는 등급별 혼전 결승을 제외하고 23개 경주가 혼전이 이어지면서 경륜팬들은 재미있어하는 분위기다. 어떤 선수가 어떻게 선행을 받아 레이스를 이끄느냐가 경주 흐름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고 있기 때문이다. 레이스 추리의 절반은 바로 이 선행형을 가려내는 작업이 차지한다. 간단할 것 같지만 적중의 '천국과 지옥'을 왔다 갔다 한다.

 

 그렇다면 등급별 대표적인 테이블 세터는 누구인가?


 먼저, 특선급은 강 호, 공태민, 김관희, 김민준, 박병하, 박지영, 박진영, 양승원, 유태복, 인치환, 임치형, 전원규, 정대창, 정해민, 조봉철, 조주현, 황준하 등이 대표적이다.


 다음, 우수급은 곽훈신, 권정국, 김민배, 김병선, 김환윤, 류재민, 박상훈, 박승민, 박윤하, 박준성, 설영석, 신동현, 왕지현, 원신재, 이성광, 이성민, 임영완, 장보규, 정상민, 정태양, 황영근, 등이 대표적이다.


 마지막으로 선발급은 강병석, 강형묵, 권영하, 김성용, 김성우, 김우병, 명경민, 박태호, 배준호, 신현엄, 심상훈, 엄지용, 유상용, 유승우, 유연종, 이광민, 이록희, 이재옥, 이준석, 이진영, 임요한, 정찬건, 최봉기, 최유선, 한정훈, 허남열 등이다.

 

 이들이 차려 놓은 밥상을 인근 지역 연합세력 선수들은 포식을 하게 된다. 특히 간간이 비치고 있는 연대 경주에서 누가 선행을 서고, 누가 마크를 해야 한다는 기본적인 원리는 더욱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것이다. 각 연대별로 선행형을 키우는 것이 그래서 중요한 전략에 하나임을 선수들은 지나치지 않고 있는 점이다. 각 팀은 앞 선에서 밥상을 차려줄 선행형을 길러야 하는 점이 그래서 중요한 것 같고, 베팅을 하는 경륜팬들로서도 이점에 관심을 두면서 추리를 하는 것도 괜찮을 듯 싶다.


<경륜운영본부 보도자료>


240개(1/12페이지)
경륜 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40 경륜경정, 전자카드 이용자 보호 기능 활성화 캠페인 진행 파워레이스 35 2019.11.13 13:00
239 달라진 광명 스피돔 양상 파워레이스 55 2019.11.13 12:57
238 정종진, 제25회 일간스포츠배 대상 경륜 우승 파워레이스 76 2019.11.06 12:11
237 에이징 커브 (Aging Curve)가 찾아온 선수들을 조심하라! 파워레이스 52 2019.11.06 12:09
236 공백기가 있는 선수는 면밀히 지켜봐야... 파워레이스 130 2019.10.30 13:20
235 개인별 맞춤 훈련으로 기량 향상된 선수들 사진 파워레이스 131 2019.10.23 12:43
234 이제는 생존경쟁이다! 파워레이스 199 2019.10.16 12:25
233 경륜경정 도박중독 치유 프로그램 ‘2019년 제3차 희망길벗 힐링 자전거 파워레이스 99 2019.10.09 12:52
232 신기록을 향한 질주, 그 힘찬 페달링 파워레이스 150 2019.10.09 12:44
231 경륜경정 사업 온라인 발매 도입 및 이용자 보호 방안 수립 공개 토론회 파워레이스 186 2019.10.02 15:47
>> 경륜, 밥상 잘 차리는 선행맨은 누구? 사진 파워레이스 200 2019.10.02 12:51
229 경륜, 신생 김포팀을 주목하라 사진 파워레이스 190 2019.09.25 13:19
228 경륜, 상위 랭커 50위 점검 파워레이스 185 2019.09.25 13:10
227 경륜경정 사업 건전화 위해 전자카드 발매 확대 파워레이스 154 2019.09.18 12:59
226 경륜, 투지 앞세운 2,3진 급의 반란은 이미 시작됐다. 사진 파워레이스 165 2019.09.18 12:58
225 추석연휴 기간 특별 경정 개최 및 금빛 경륜 종료 안내 사진 파워레이스 232 2019.09.04 12:06
224 경륜, 슈퍼 특선반의 자존심 대결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사진 파워레이스 190 2019.09.04 12:05
223 칠전팔기 신은섭, 스포츠동아배 대상경륜 우승 파워레이스 156 2019.08.28 13:22
222 하반기 경륜 첫 빅 매치 제11회 스포츠동아배 대상 경륜 우승 주인공은? 파워레이스 191 2019.08.21 12:49
221 달라진 대진 방식에 경륜 배당판 요동! 파워레이스 305 2019.08.14 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