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수 전문가의 적중 LIST
박진수광 1경주 7-4 (70%), 7-3 (20%), 7-1 ...266%
박진수부 3경주 2-1 (70%), 2-1-7 (30%) [...240%
박진수부 2경주 7-1 (70%), 3-7 (30%) [...105%
박진수부 5경주 1-5 (70%), 1-2 (30%) [...126%
박진수부 4경주 7-3 (60%), 이변 3-1, 3-5...72%

박진수 칼럼 - 선발급 '4번'은 대박을 부르는 행운의 번호

글 박진수 | 2017.11.23 15:15 | 조회 1648

              *선발급 '4번'은 대박을 부르는 행운의 번호!
(11월 23일 <금>경륜운영본부 보도자료, 스포츠서울, 스포츠조선, 일간스포츠, 스포츠동아, 스포츠경향)


  선발급은 특선, 우수급 보다 선두유도원이 반바퀴 늦게 퇴피한다. 전체 시속이 떨어지는 선발급의 경기 진행속도 개선을 위해 시행된 선두유도원 퇴피 시점 변경은 선두유도원 퇴피가 거의 타종시점과 맞물리다보니 초주 뒷쪽에 자리를 잡은 선수들은 힘 한번 제대로 쓰지 못하고 무기력하게 끌려다니게 된다. 초주 3,4번째에 위치하지 못하면 차라리 초주선행이라도 앞쪽에서 기회를 엿보는게 낫다는 판단을 하는 선수가 많아지면서 최근에는 '4번'의 초주선행을 풀어주는 경우도 빈번해지고 있다.

 

예상지 '경륜박사' 박진수 팀장 "선발급은 설령 초주선행에 묶여 있더라도 내선에서 받아가는 작전을 펼치기 용이하고, 왠만큼 선행력을 갖춘 선수들은 그대로 시속을 올리면서 버티는 경우도 자주 있다"며 "선발급 '4번'은 우수, 특선급과 달리 대박을 부르는 최고의 명당자리"라고 설명했다. 

 지난 2주간의 선발급 이변은 거의 대부분 '4번'의 발에서 나왔다해도 과언이 아니다. 

 12일 광명 일요 1경주에 출전했던 4번 허은회는 함께 훈련했었던 김유신에 의해 초주선행이 풀리자 막판 송곳 추입을 선보이며 우승후보였던 이제인을 3착으로 막아내고 우승, 쌍승 14.6배를 연출했다. 허은회가 이변의 서막을 알리자 3경주의 4번 임근태는 대박으로 화답했다. 인기순위 꼴찌로 출전했던 임근태는 초주선행에 그대로 묶여 있었지만 선행 나선 한정훈에 이어 9기 동기생인 이응주까지 내선에서 받아갔고, 3코너에서 젖힌 이응주를 상대로 막판 추입을 몰아치면서 역전에 성공, 쌍승 116.9배의 대박을 선사했다. 5경주에서도 4번 조영근이 김민욱의 선행을 내선에서 받아간 이현석을 다시 내선에서 받아가면서 3착, 삼복승 189.9배를 터뜨리는데 일조했다. 
 부산에서도 대박 소식을 알려왔다. 인기순위 3위로 출전했던 4번 엄재천이 강축으로 나섰던 정찬건의 선행을 젖히기로 훌쩍 넘어서며 우승, 쌍승 99.2배, 삼복승 120.6배를 연출한 것이다. 

 지난주에도 '4번'의 이변 행진은 계속 이어졌다. 17일 광명 금요 2경주 4번 김기욱의 깜짝 선행 우승을 시작으로 3경주의 4번 설영석 선행 2착 (쌍승 22.9배), 4경주의 4번 박효진 선행 2착 (29.1배)으로 연속 이변이 나왔고, 급기야 부산 7경주에서는 인기순위 6위로 출전했던 4번 정성기가 이창운의 선행을 내선에서 받아간 후 추입까지 연결시키며 쌍승 1097.5배, 삼복승 405.3배의 초대박을 터뜨렸다. 
 다음날 토요경주에서는 부산 7경주의 4번 강양한, 창원 11경주의 4번 조창인이 이변 우승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초주선행을 벗어나지 못했던 강양한은 선행승부한 김유신을 내선에서 받아간 후 강축으로 나섰던 이상현을 몸싸움으로 밀어내며 우승, 쌍승 32.4배의 먹음직스런 이변을 선사했고, 초주선행이 풀린 조창인은 한체대 선배인 이동기의 젖히기를 결승선 앞에서 살짝 잡아내며 쌍승 74.0배의 이변 우승을 성공시켰다. 

 





















































수정 삭제 해당목록으로
박진수 전문가 경력사항
경륜은 추리와 결과가 일치했을 때 더욱 짜릿합니다. 기본에 충실하면서도 과감한 승부로 매일매일 짜릿함을 안겨드리겠습니다.
경력사항
현)新경륜박사 편집인
현)新경륜박사 예상분석 전문가
현)파워레이스 예상분석 전문가
현)"스포츠서울"박진수의 경륜따라잡기 게재
현)"스포츠서울"박진수의 추천레이스 게재
전)"스포츠투데이"예상 및 추천경주 게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