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로드롬의 신선한 자극, 최고 가성비 이태호 돌풍!

파워레이스 | 2022.09.11 16:21 | 조회 30
<경륜> 벨로드롬의 신선한 자극, 최고 가성비 이태호 돌풍! 썸네일


◆ 무 연대악조건 속에서도 승승장구!

◆ 팬들 환호 이어져!

◆ 강광효김철석김우년박일호 뒤를 잇는 국내 최고 테크니션으로 우뚝!

 

 경륜이 게임적인 요소가 성립될 수 있는 조건은 승패가 단순히 힘에 의해서만 좌지우지되지 않는다는 점이다.

 

 쉽게 말해 각력이 다소 떨어지더라도 작전만 잘 쓴다면 얼마든지 순위권 진입이 가능하고 반대로 아무리 기량이 뛰어나도 라인연대 세력이 부족한 경우는 제약이나 부담을 느끼기 마련이는 여타 사이클 종목도 마찬가지다태생 자체가 그런 종목인 것이다.

 

 물론 임채빈처럼 특출난 기량을 갖춘 선수는 예외라 하더라도 당장 임채빈이 뛰는 경주의 2, 3착은 고스란히 또 위 법칙이 적용된다대부분의 스포츠를 즐기는 팬들은 이렇게 기량은 열세지만 불굴의 투지신출귀몰한 작전으로 보통의 상식을 뛰어넘는 선수나 팀에 열광한다.

 

 최근 벨로드롬에 그런 존재가 있다면 단연 이태호(20기/34세/신사)를 꼽을 수 있다.

 

 아마시절 그리고 훈련원(졸업성적 10)에서 조차 중위권이었던 평범한 선수에 불과했던 이태호가 현재 S1반에서 당당하게 활약할지는 아무도 예상 못했다.

 

 하지만 경륜이 주목이었던 이태호는 프로 데뷔 후 급격한 변화보다는 자신의 장점을 극대화시키는데 초점을 맞췄고 이 부분을 끊임없이 연마했다.

 

 급기야 지난 7월 17일에 펼쳐졌던 부산 대상 경주에선 강력한 우승 후보였던 임채빈 그리고 유력한 동반입상 후보였던 김희준정재원을 밀어내고 당당히 준우승을 차지했다생애 첫 대상 입상이었다경기 후 스포원 방송팀은 이례적으로 2위 선수에게 공식 인터뷰까지 실시했다그만큼 핫한 선수이기 때문이다.

 

 팬들은 요즘 뻔할것만 같은 흐름을 반전 시키는 이태호의 매력에 흠뻑 빠져있다골인 후 객석 여기저기서 갈채가 쏟아지며 각종 경륜 관련 커뮤니티에서도 이태호에 관한 후기들과 더불어 극찬이 쏟아진다.

 

 이태호의 매력은 크게 세 가지다우선 상대가 누구건 간에 또 특정 라인이 아무리 강력해도 주눅들지 않는 불굴의 투지.

 

 특선급은 SS반을 중심으로 2진급까지 어느 정도 틀이 정해져있다마치 퍼즐의 조각처럼 축 그리고 초반 후위를 확보할 마크 선수가 주로 득점이나 인지도지역 친분 등으로 맞춰지기 때문이다이 틀을 깬다는 건 대부분 맘먹기조차 쉽지 않다.

 

 하지만 이태호는 과감하게 또 저돌적으로 들이대고 자신만의 주 전법을 여지없이 구사한다쟁쟁한 2진급 마크맨들이 이태호 앞에서 추풍낙엽처럼 떨어진 경우는 지금까지 셀 수 없을 정도로 많고 또 그 과정이 드라마틱하다.

 

 두 번째는 수준 높은 테크닉이다이태호가 마크를 빼앗는 타이밍은 가히 동물적인 감각이라 표현할 수밖에 없을 만큼 절묘하다. 0.11초 사이 순식간에 벌어져서다.

 

특히 높게 평가하고 싶은 부분은 뛰어난 가성비다흔히 몸싸움을 즐기는 선수는 낙차를 유발시켜 안팎으로 지탄의 대상이 되기도 한다하지만 이태호는 지난 2019년 12월 이후 이후 낙차도 없었거니와 직간접적으로 관여한바가 없다공포의 대상이기보다는 반대로 효율성 뛰어난 흔히 말하는 가성비가 갑의 선수란 표현이 더 맞을 것이다.

 

 실제 데이터도 이를 뒷받침한다최근 두 달간 이태호가 팬들로부터 받은 평균 인기순위인 기대성적은 3, 1위지만 실제 성적은 2, 3위를 기록 중이다이는 특선급에선 가히 최고중의 최고다인기는 높지만 실제 성적은 턱없이 못 미치는 이른바 먹튀’ 선수들과 매우 대조되는 부분이기도 하다외견상으론 주행하는 모습이 투박해 보일 수 있지만 나름 섬세한 면이 있다는 평가다.

 

 세 번째는 마크형이란 한계에도 불구하고 전제 라인을 좌지우지 할 만큼 템포를 조절하는 능력이 탁월하다는 점이다속도를 올려야할 때 상대 또는 반대 라인을 막아내거나 내 외선에서 누르고 밀어 올리는 능력이 남다르기 때문이다단순히 한 두 선수를 밀어내는 것이 아닌 많게는 네다섯 명을 상대로 결과를 보여준다.

 

 또 이점은 비슷한 부류의 마크형들 뿐 아니라 선행력의 축들까지 긴장시키게 하는데 경기 초반 상대 선수들의 평정심을 깨는 것부터가 시작이고 또 이태호만이 가진 장점이기도 하다.

 

 ‘노력은 결코 배신하지 않는다.’ 주위 동료 선수들은 이태호의 엄청난 강훈을 하루도 빠짐없이 실시중인 모습에 혀를 내두를 정도며 경륜 전문가들은 이태호를 가리켜 강광효김철석김우년박일호 이후 맥이 끊긴 벨로드롬 테크니션의 계보를 잇는 당당한 한축이라 호평했다.


<경주사업총괄본부 보도자료>

327개(1/17페이지)
경륜 뉴스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27 상승세가 무서운 선수들 눈에 띄네 파워레이스 20 2022.09.23 12:20
326 복병급 선수 활개... 새로운 베팅전략 세워야 파워레이스 38 2022.09.15 20:42
>> 벨로드롬의 신선한 자극, 최고 가성비 이태호 돌풍! 파워레이스 31 2022.09.11 16:21
324 임채빈 효과일까? 단신 선수들 맹활약! 파워레이스 57 2022.09.02 12:28
323 벨로드롬을 빛내는 노장들의 투혼… 남태희, 박종현, 박일호 주목 파워레이스 88 2022.08.19 15:02
322 ‘스피드온 1주년 기념 금빛경륜’ 시행, 19일부터 8주간 파워레이스 76 2022.08.19 15:01
321 31일부터 전 영업장 QR 원패스 시스템 도입 사진 파워레이스 89 2022.08.19 15:00
320 경륜황제 정종진, 제12회 스포츠동아배 대상경륜 우승 파워레이스 96 2022.08.11 14:57
319 무더위 속, 윗물과 아랫물 경계선 열띤 경쟁 파워레이스 95 2022.08.11 13:03
318 광복절 맞아 4일 동안 특별경륜, 광명스피돔 무료입장 파워레이스 82 2022.08.11 13:01
317 빅 매치, 스포츠동아배 대상경륜 다가온다! 파워레이스 108 2022.08.04 13:30
316 선발, 우수 결승은 강급자 VS 기존강자 ‘박빙’ 파워레이스 118 2022.07.28 20:17
315 하반기 시즌, 주목해야 할 훈련지는 어디? 파워레이스 129 2022.07.21 21:56
314 특선급을 점령한 젊은 피! 파워레이스 145 2022.07.14 16:49
313 승급 35명, 강급 41명… 하반기 등급조정 파워레이스 139 2022.07.08 15:49
312 임채빈, 별들의 제전!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배 왕중왕전 접수! 파워레이스 189 2022.06.30 17:37
311 임채빈, ‘왕중왕전’ 징크스도 깰 수 있을까? 파워레이스 183 2022.06.24 15:56
310 경주권 ‘구매예약’ 서비스 시작 파워레이스 187 2022.06.24 15:54
309 하반기, 담금질 마친 복귀 선수들에게 주목해 볼만 파워레이스 220 2022.06.16 13:18
308 임채빈, 경륜 역사상 첫 51연승 달성! 파워레이스 193 2022.06.16 13:17